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기타

  • 「집줄 꼬는 소리」집줄 놓는 소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덕수리에서만 전승되는, 초가집을 단단하게 엮을 띠줄을 놓으면서 부르는 노래 서귀포시 안덕면 덕수리 송평우[1927년생, 남, 당시 75세]의 가창을 2001년 12월 15일 채록하였다. 스르릉 스르릉 오호 허어어 오호 줄놓는 소리야[줄을 꼬아 가면서 부르는 소리로구나] 오널 하루해도 오호 어허어 호호 서산에 걸렸구나 진줄이라근 오호 어허어 호호 정낭...

  • 「촐비는 홍아(애)기·꼴베는 노래」촐 비는 소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일대 중산간 지역에서 겨울에 소나 말에게 먹일 꼴을 낫으로 베면서 부르는 노래. 보통 노래의 다른 명칭으로는 「촐비는 홍아(애)기」라고도 한다. 홍애기는 일반적으로 힘을 돋구는 특수한 곡의 명칭으로 쓰이고 있다. 한라산 남동쪽 중산 간 지역에 위치한 곳에는 목축에 관한 노동요가 잘 발달되어 있다. 명칭이 특이한 ‘홍아기’라고 하는 신선한 바람과 함께 불리어...

  • 10월의 만곡대제시만국대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전역에 분포되어 있는 본향당(本鄕堂)에서 마을 당신(堂神)을 위해 음력 9~10월에 벌이는 추수감사제의 성격을 지닌 무속 신앙. 시만국대제란 ‘신만곡대제(新萬穀大祭)’ 또는 ‘10월의 만곡대제’로 추곡의 수확 후에 새 곡식을 마련하여 올리고 기원하는 추수감사제의 한형태이다. 주로 음력 9~10월 중 날을 제일로 정하여 행해졌던 굿으로, 보통 앉은 채로 제를...

  • 1100도로제2 횡단 도로(千百道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문동과 제주시 오라 로터리 사이에 있는 도로. 1100도로는 총연장 35.09㎞에 이르는 도로이며, 이 중 서귀포시 구간은 15.99㎞에 이른다. 5·16 도로[제1 횡단 도로]와 함께 서귀포시에서 한라산 서쪽 산록 해발 1,100m를 정점으로 하여 제주시를 직접 연결하며, 1969년 4월 30일 국도로 지정되었으나, 제주특별자치도가 되면서 지방도 113...

  • 1898년 제주 민란(1898年濟州民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898년 서귀포 지역에서 발생한 농민 반란. 제주목사와 향리 세력이 제주 농민들에게 지나치게 높은 세금을 부과하고, 억압적인 정책을 펴다가 화전민, 특히 광청리(光淸里)에 거주하던 남학(南學)을 신봉하는 신자들 집단들이 중심이 되어 일으킨 농민 반란이다. 제주도에서는 19세기 들어와 민란이 자주 발생하였다. 평안도 농민 전쟁의 영향으로 1813년 양제해(梁濟海)의 난이 일어났고,...

  • 1901년 제주 민란(1901年濟州民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01년 대한제국 정부의 봉건적 수탈과 천주교 및 서구 열강의 문화적 침탈에 저항한 제주 지역의 민중운동. 전제군주체제의 강화를 꾀하던 대한제국은 왕실 재정을 채우기 위해 1900년(고종 37) 내장원(內藏院)에서 봉세관(棒稅官) 강봉헌(姜鳳憲)을 제주도에 내려 보냈다. 그는 공유지에 대한 세금을 무리하게 거둬들였고, 심지어 어장·그물·소나무·목초지에 대해서도 세금을 매겼다. 더...

  • 1918년 법정사 항일 운동(1918年法井寺抗日運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918년 10월 7일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도순리의 법정사 승려들이 중심이 되어 국권회복을 목적으로 일으킨 무장 항일운동. 제주 법정사 항일운동은 법정사 승려들이 중심이 되고 도순리 인근 마을 주민 700여명이 국권회복을 목적으로 하여 참여한 제주도 내 최초, 최대의 항일운동이다. 참여자들은 화승총과 곤봉 등으로 무장하고 6개월여 전부터 거사를 준비하였다. 일본인을 제주도에서...

  • 1918년 법정사 항일 운동(1918年法井寺抗日運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918년 10월 7일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도순리의 법정사 승려들이 중심이 되어 국권회복을 목적으로 일으킨 무장 항일운동. 제주 법정사 항일운동은 법정사 승려들이 중심이 되고 도순리 인근 마을 주민 700여명이 국권회복을 목적으로 하여 참여한 제주도 내 최초, 최대의 항일운동이다. 참여자들은 화승총과 곤봉 등으로 무장하고 6개월여 전부터 거사를 준비하였다. 일본인을 제주도에서...

  • 21세기환경 축산(21世紀環境畜産)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21세기 환경 축산 실현을 목적으로 3-N 환경 시스템을 개발하여 운영하는 제조업체. 축사 내·외부의 악취 및 분과 뇨의 병합 처리, 파리 발생 차단, 무방류에 의한 완전 처리 및 자원화와 질병 발생으로부터 벗어나는 것이 21세기 환경 축산의 모습이며, 이러한 사육 조건을 개선하기 위하여, 무공해 축산 현장과 안전 축산물 생산에 목적을 두고 있다. 21세기 환경 축산은 축산 폐수...

  • 3·1 운동(三一運動)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인 1919년 3월 서귀포 지역에서 전개된 만세 시위 운동. 1919년 3·1운동은 서울·평양 등 대도시를 중심으로 시작되어 전국 방방곡곡으로 확산되었다. 제주도에서는 휘문고보 학생이었던 김장환(金章煥)이 서울에서 만세 시위에 참여한 후 귀향하여 삼촌 김시범(金時範)·김시은(金時殷) 등 제주시 조천면 유지들과 밀회하였다. 이 자리에서 그는 경향 각지의 사정을 알리고 동지...

  • 4·3 사건 위령비(四三事件慰靈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동광리에 있는 4.3 사건 당시 죽은 삼밧구석 주민의 원혼을 달래기 위해 세워진 비. 4.3 사건 위령비는 1999년에 안덕면 동광리 삼밧구석 주민들이 세웠으며, 4.3사건의 희생자 명단이 새겨져 있다. 4.3 사건 위령비는 삼밧구석 원주민들이 4.3 사건 당시 희생된 원혼을 달래고자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동광리 1425번지에 세운 비석으로...

  • 4·3 충의비(四三忠義碑)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강정동에 세워진 제주 4·3 사건 희생자 추모 비석. 현재 행정구역상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대천동에 편입된 ‘용흥마을’은 4·3사건 당시 중문면 강정2구라 칭했었고, 강정2구는 염돈·내팟·월산·궁산 등 몇 개의 자연마을로 이루어졌었다. 각각 50호 가량의 마을들이 합쳐져 모두 200호 남짓했던 강정2구는 4·3사건 당시 무장대의 습격으로 큰 피해를 입었다...

  • 4·3 희생자 유해 발굴 터(四三犧牲者遺骸發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남원읍 태흥리에 위치한 4·3사건의 희생자 유해가 발굴된 장소. 제주4·3특별법에 의한 제주4·3 희생자 유해발굴사업의 일환으로 2010년 10월 4일부터 18일까지 제주4·3평화재단의 업무위탁을 받은 제주4·3연구소에 의해 유해발굴이 이루어졌다. 4·3희생자 유해발굴사업은 4·3특별법에 의거해 4·3진상규명과 희생자 명예회복을 위해 시행됐다. 2005년...

  • 5·16도로제1 횡단 도로(五一六道路)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서귀포시청과 제주시 관덕정을 연결하는 도로. 5·16도로가 처음 개설된 것은 일제 강점기인 1932년 한라산을 가로질러 서귀포로 연결하는 임도로서, 1943년 지방도로 지정되었다. 당시에는 산남과 산북을 연결하는 주요 군수물자 보급 통로였기 때문에 주민들이 부역에 동원되는 등 어려움을 겪었다고 한다. 이 도로가 만들어지자 서귀포와 제주시를 최단거리로 연결하...

  • 5914호 태풍태풍 사라(颱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59년 9월 16일 서귀포시를 강타한 태풍. 태풍 사라는 열대성 저기압으로 북태평양 서부의 사이판 섬 동쪽 해상에서 발생했다. 우리나라에 영향을 주는 태풍은 주로 북서태평양 북위 5~20°와 동경 125~155° 해역에서 발생하는 열대성 저기압 중에서 중심 부근의 최대 풍속이 17m/sec 이상의 강한 폭풍우를 동반하는 것을 말한다. 연평균 26~28개 발생하는 태풍 가운데 2...

  • C&P 리조트 유스호스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성산읍 삼달리에 있는 유스 호스텔. 유스 호스텔은 간소하고 깨끗한 공동 침실·편의 시설·주방 시설·화목한 분위기 등으로 운영되는 숙박 시설로, 한국의 유스 호스텔은 개인이나 법인, 지방 자치 단체가 설립한 것 등이 있다. C&P리조트유스호스텔은 2005년 4년 1일 개관하였다. C&P리조트유스호스텔은 지중해식 건물의 특징인 밝은 회벽과 정감 있는 자연 소재...

  • ICCJEJU제주 국제 컨벤션 센터(濟州國際-)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문 관광 단지 내에 위치한 국제회의 전문 시설. 제주국제컨벤션센터는 국내 유일의 리조트형 컨벤션 센터로서 2003년 3월 22일 개관되었는데, 컨벤션 산업이 급성장하고 발전하는 산업으로 인식되고 있는 상황에서 제주 관광의 위기감 고조에 따른 해결책으로 건립이 추진되었다. 1990년대 외국인 관광객이나 내국인 신혼부부와 같은 고부가 가치 관광객이 감소하는...

  • 드렛당여드렛 당(-堂)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매달 8일, 18일, 28일에 가서 기원하는 당. 여드렛당은 제일이 음력 8일, 18일, 28일인 당으로 본향당, 일뤠당과 더불어 가장 보편적인 유형의 당에 해당한다. 여드렛당은 대개 토산여드렛당에서 비롯된 것으로 전한다. 이에 따라 서부 지역에서는 정의본향, 동잇본향 등으로 지칭되기도 하는데 ‘정의’는 정의현, ‘동잇’은 ‘동쪽의’정도의 뜻이다. 오늘날 여드렛당의 분포는 동쪽 지...

  • 단리서광-리(西廣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에 속하는 법정리. 서광리는 광해악 동쪽과 서쪽에 형성되어 있는 해발 200~400m의 비교적 높은 지대의 평지가 대부분인 중산간 마을이다. 넓은 초원이 있어 목축업이 발달해 있으며, 높은 지대에 위치하여 감자가 주로 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