콘텐츠목차

디지털서귀포문화대전 > 서귀포향토문화백과 > 삶의 내용2(문화·교육) > 문화·예술 > 문화예술작품

  • 「궁S」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7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중문관광단지 내 테디베어박물관의 곰인형을 캐릭터로 이용하여 촬영된 드라마. 가수 세븐·허이재·박신혜·강두·명세빈 등이 출연하였다. 조선 철종 임금의 이야기를 모티브로 평범한 자장면 배달원이었던 이후가 엉겁결에 궁에 입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를 다루고 있다. 매회 엔딩장면에 황태자와 황태자의 분신 같은 상징물처럼 테디베어가 등장하고 있다. 테디베어의...

  • 「꽃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를 배경으로 2010년에 촬영한 제주 4.3 사건을 소재로 한 독립영화. 정종훈 감독은 1981년 제주도 출생으로 고등학교 때부터 단편 영화를 연출했으며, 2000년 동국대학교 영화영상학과 입학 이후 여러 단편을 제작, 많은 영화제에서 수상을 하였다. 「꽃비」는 본인의 첫 장편작이자 자신의 단편 영화 「섬의 노을」을 장편화한 것이다. OST 「4월이 울고 있...

  • 「단적비연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서 2000년에 촬영된 영화. 「단적비연수」는 제주도 서귀포시 섭지코지·용머리 해안 등에서 촬영되고 2000년 11월 11일 개봉한 영화이다. 강제규가 기획하고, 박제현이 감독을 맡은 영화로, 강제규 감독의 「은행나무침대」 주인공들의 과거의 이야기라는 홍보로 「단적비연수」는 부제 「은행나무침대 2」로 불리기도 하였다. 주인공 및 주요 인물역으로 최진실·김석...

  • 「대장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서 2003~2004년에 촬영된 드라마. 서귀포시 표선면과 대정읍 상모리, 서홍동 등을 배경으로 제작된 「대장금」 드라마는 이병훈 연출, 김영현 극본으로 2003년 9월 15일~2004년 3월 3일 매주 월요일과 화요일 밤 9시 55분에 MBC에서 방영되었던 56부작 드라마이다. 대장금 역을 맡았던 배우 이영애는 국내에서뿐만 아니라 해외에서도 한류 스타로...

  • 「서귀포 칠십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37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를 배경으로 작사·작곡되어 발표된 대중가요. 「서귀포 칠십리」는 조명암이 작사하고, 박시춘이 작곡하여, 당시 유명가수였던 장세정이 처음 노래를 부르기로 했으나, 함께 있던 가수 남인수의 요청에 의해 남인수가 부른 대중가요이다. 「서귀포 칠십리」는 1934년 6월에 O.K레코드사의 이철 사장과 함께 제주를 다녀간 조명암이 작사를 했으며, 1937년에 발...

  • 「서귀포를 아시나요」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를 배경으로 작사·작곡한 대중가요. 「서귀포를 아시나요」는 정태권 작사, 유성민 작곡으로 가수 조미미가 노래한 대중가요이다. 4분의 2박자 트로트 곡으로 노래 가사에도 서귀포 지역의 특징을 잘 나타내주고 있다. 1970년 고등학교를 졸업하고, 친구들과 제주도로 무전여행을 왔던 정태권이 5일간의 여행을 마치고 돌아가서 제주의 아름다움을 잊지 못하고 1971년...

  • 「쉬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999년 개봉한 남북 분단현실을 배경으로 한 영화. 「쉬리」는 한국 최초의 블록버스터 영화로, 상영 당시 한국 영화사상 최다 관객 동원 기록을 세운 작품이다. 쉬리란 한반도의 맑은 물에만 사는 토종 담수어로, 극중에서는 한국에 침투한 북한 특수 부대의 작전명이다. 영화에서도 관상어의 소재로 여러 이야기의 매체로 이용되고 있다. 「쉬리」는 3년간의 시나리오 작업과 순제작비 24억원...

  • 「여명의 눈동자」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 섭지코지, 성읍민속마을 등을 배경으로 촬영되어 1991년 10월부터 이듬해 2월까지 방영된 MBC 드라마. 총 36부작인데, 그 중 6편에서 제주4·3사건을 소재로 다뤄 4·3의 실상을 모르던 국민들에게 알리게 된 드라마이다. 소설가 김성종이 1981년부터 『일간스포츠』에 연재한 동명의 소설 「여명의 눈동자」를 바탕으로 만들어졌다. 최종수가 기획, 김종...

  • 「연풍연가」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1999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을 중심으로 촬영하여 개봉한 영화. 「연풍연가」는 고소영·장동건 주연의 청춘 영화로 제주도를 배경으로 촬영되었다. 「접속」과 「조용한 가족」의 조감독을 거친 박대영이 감독을 했고, 생생한 대사, 살아있는 인물묘사가 뛰어나다는 조명주 작가가 각본을, 그리고 국내 최고의 베테랑 조명감독 임재영 기사가 조명을 맡았다. 음반프로듀서 및 작곡가, 가수로...

  • 「올인」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을 무대로 2003년 1월부터 4월까지 방영된 SBS 드라마. 「올인」은 동명 소설 「올인」을 원작으로 각색한 작품으로, 카지노를 통해서 사랑과 야망, 돈을 얻게 되는 과정을 그린 드라마이다. 바둑 관전 기자이자 소설가인 노승일씨가 집필하여 2000년 6월에 출간한 소설 「올인」은 한국 기원 프로 기사이자 세계 포커 선수권 대회를 몇 차례나 석권한 인물...

  • 「인생은 아름다워」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대정읍 상모리의 세트장을 배경으로 훈훈한 가족의 이야기를 담은 SBS 드라마. 가족간의 소중함과 화목함을 알려주려는 목적으로 만든 드라마이다. 특히 제주도 사투리가 리얼하게 재연되고 촬영의 대부분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서 촬영하여 제주도 사람들의 이야기를 다룬 드라마라 할 수 있다. 드라마 작가 김수현은 「사랑과 야망」, 「부모님 전상서」, 「엄마가 뿔...

  • 「태양을 삼켜라」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2009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남원읍 위미리의 세트장을 주배경으로 하여 25부작으로 상영된 SBS 드라마. 「태양을 삼켜라」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를 배경으로, 이곳을 세계적인 도시로 발전시키기 위한 프로젝트를 이뤄가는 젊은이들의 도전과 야망, 그리고 사랑에 대한 드라마이다. 막대한 물량과 제작비가 투입된 블록버스터급 ´액션사랑드라마´라는 점에서 관심을 모았으며, 제주특별자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