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바

  • 바고니오롬바굼지-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와 대정읍 인성리 경계에 있는 오름. 바굼지오름 동쪽에 산방 오름[산방산]이 있고, 남서쪽에는 금산이 오름이 이어져 있다. 특히 바위 봉우리가 중첩된 북사면은 수직으로 깎아지른 벼랑으로 이루어져 있다. 남동쪽에는 사계리가 자리하고, 북서쪽에는 대정골이 위치한다. 바굼지오름의 총면적은 약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이다...

  • 바고미오롬바굼지-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와 대정읍 인성리 경계에 있는 오름. 바굼지오름 동쪽에 산방 오름[산방산]이 있고, 남서쪽에는 금산이 오름이 이어져 있다. 특히 바위 봉우리가 중첩된 북사면은 수직으로 깎아지른 벼랑으로 이루어져 있다. 남동쪽에는 사계리가 자리하고, 북서쪽에는 대정골이 위치한다. 바굼지오름의 총면적은 약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이다...

  • 바곰지오롬바굼지-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와 대정읍 인성리 경계에 있는 오름. 바굼지오름 동쪽에 산방 오름[산방산]이 있고, 남서쪽에는 금산이 오름이 이어져 있다. 특히 바위 봉우리가 중첩된 북사면은 수직으로 깎아지른 벼랑으로 이루어져 있다. 남동쪽에는 사계리가 자리하고, 북서쪽에는 대정골이 위치한다. 바굼지오름의 총면적은 약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이다...

  • 바곰지오름단-산(簞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에 위치한 오름. 단산은 산방산 서쪽 1㎞에 위치한 응회[tuff] 퇴적층으로 이루어진 오름으로, 침식에 의해 분화구의 일부만 남아 있다. 총 면적은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 비고 113m이다. 거대한 박쥐[바굼지·바구미]가 날개를 편 모습 같고, 또는 대바구니 모양을 연상한다고 하여 ‘단산(簞山)’[굼지 오름]...

  • 바구미오름단-산(簞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에 위치한 오름. 단산은 산방산 서쪽 1㎞에 위치한 응회[tuff] 퇴적층으로 이루어진 오름으로, 침식에 의해 분화구의 일부만 남아 있다. 총 면적은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 비고 113m이다. 거대한 박쥐[바굼지·바구미]가 날개를 편 모습 같고, 또는 대바구니 모양을 연상한다고 하여 ‘단산(簞山)’[굼지 오름]...

  • 바굼지오롬바굼지-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와 대정읍 인성리 경계에 있는 오름. 바굼지오름 동쪽에 산방 오름[산방산]이 있고, 남서쪽에는 금산이 오름이 이어져 있다. 특히 바위 봉우리가 중첩된 북사면은 수직으로 깎아지른 벼랑으로 이루어져 있다. 남동쪽에는 사계리가 자리하고, 북서쪽에는 대정골이 위치한다. 바굼지오름의 총면적은 약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이다...

  • 바굼지오름단-산(簞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에 위치한 오름. 단산은 산방산 서쪽 1㎞에 위치한 응회[tuff] 퇴적층으로 이루어진 오름으로, 침식에 의해 분화구의 일부만 남아 있다. 총 면적은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 비고 113m이다. 거대한 박쥐[바굼지·바구미]가 날개를 편 모습 같고, 또는 대바구니 모양을 연상한다고 하여 ‘단산(簞山)’[굼지 오름]...

  • 바굼지-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와 대정읍 인성리 경계에 있는 오름. 바굼지오름 동쪽에 산방 오름[산방산]이 있고, 남서쪽에는 금산이 오름이 이어져 있다. 특히 바위 봉우리가 중첩된 북사면은 수직으로 깎아지른 벼랑으로 이루어져 있다. 남동쪽에는 사계리가 자리하고, 북서쪽에는 대정골이 위치한다. 바굼지오름의 총면적은 약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이다...

  • 바굼지오름 일제동굴진지사계-리 바굼지-오름 일본군 진지 동굴(沙溪里-日本軍陣地洞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바굼지오름[단산] 일대에 일제가 구축한 주(主) 저항진지. 태평양전쟁 말기 패전의 위기에 처한 일본이 제주에서 본토방어를 위한 결7호작전을 준비하기 위해 단산에 구축한 진지로, 총 10여개의 동굴진지가 알려져 있는데, 실제 확인된 것은 9개다. 안덕면 지역은 결7호작전이 개시될 경우 가장 가능성이 높은 미군 예상접근로이기 때문에 주진지대를 형...

  • 바다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에서 지구상의 육지 이외의 부분으로, 소금물이 있는 영역. 제주도 해역은 쓰시마 난류와 황해 난류가 동서로 감싸 북상한다. 계절에 따라 중국 대륙 연안수와 남해 연안수, 서해 냉수대 등 성질이 다른 여러 수괴의 영향을 복잡하게 받고 있다. 연안 수역에서 표층 수온의 범위는 13~27℃로서 2월 하순경에 최저를 나타내고, 8월 중순경에 최고 수온치를 나타낸...

  • 바독띠기실 뜨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지역에서 어린이들이 양끝을 맨 실을 가지고 손가락으로 재주를 부려 여러 가지 형태를 만들며 노는 놀이 실뜨기 놀이는 바느질에 이용하는 실을 도구로 하여 놀았던 놀이다. 주로 여자 아이들이 하는 지혜놀이로 둘이 서로 주고받으며 한다. 한 사람이 먼저 실을 양쪽 손등에 걸쳐놓고 손가락으로 일정한 형태를 만들면 다른 사람이 손가락으로 집어 다른 형태를 만들면서...

  • 바위그늘 유적생수궤 구석기 바위 그늘 유적(-舊石器-遺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서귀동에 자리한 후기 구석기~신석기시대의 동굴유적. 생수궤 구석기 바위그늘유적은 해식동굴에 형성된 동굴유적으로 천지연폭포로부터 솜반내[솟밭내·선반내]의 하류방향으로 약 700m 지점의 동편 단애하단부에 위치한다. 유적이 보고된 것은 1975년으로, 당시 영남대학교 정영화 교수가 천지연폭포 일대에서 구석기시대의 것으로 추정되는 뗀석기 여러 점을 발견하면서부터...

  • 바이오밸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에 위치한 산삼재배 벤처기업. 바이오밸류는 독자적이고 차별화된 산삼배양근 대량생산기술을 기반으로 2003년 설립한 바이오벤처기업이다. 과학기술부·한국과학기술재단·산업자원부의 국책사업을 수행한 제주대학교 지역협력연구센터[RCC]가 9년간 연구성과인 산삼배양근 대량생산기술을 산업화하기 위해 설립하였다. 바이오밸류는 첨단 바이오 기술을 통해 생물자원 가치를...

  • 박군평(朴君平)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강점기 정의면[지금의 성산읍] 청년회 씨름 대회 사건에서의 항일 운동가. 본관은 밀양. 1905년 성산면 온평리에서 태어난 박군평(朴君平)은 1925년에 창립된 정의면 중앙청년회의 부회장을 맡고 있었다. 1927년 5월 16일 정의면 중앙청년회가 주최한 ‘정의면 체육 대회’가 개최되어 고성리에 있는 모래판에서 씨름 대회가 벌어졌다. 마침 청어잡이 원양 어업을 하던 일본인 선박이...

  • 박규언(朴圭彦)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일제 강점기 정의면[지금의 서귀포시 성산읍] 청년회 씨름 대회 사건에 참여한 항일 운동가. 본관은 밀양. 1897년 성산면 오조리 765번지에서 박능주의 아들로 태어나 성산면 성산리에서 상업에 종사하고 있었다. 박규언은 1925년에 창립된 정의면[성산면] 중앙청년회의 총무를 맡고 있었다. 1927년 5월 16일 정의면 중앙청년회가 주최한 ‘정의면 체육 대회’가 개최되어 고성리에 있...

  • 박남호(朴南浩)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서귀포시 대정읍 보성리 출신의 항일운동가. 박남호(朴南浩)는 1911년 대정면 보성리 1632번지에서 태어났다. 본관은 밀양(密陽)이고, 아버지는 박평준(朴平準)이다. 박남호는 고향에서 한학을 수학하고, 대정보통학교를 거쳐, 일본으로 건너갔다. 오사카(大阪)에서 철공소 직공으로 일하면서, 일본에 있던 제주 출신들과 동아통항조합을 결성하여 활동하였다. 당시 동아통항조합에...

  • 박달목서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지역에 분포하는 물푸레나무과의 상록수. 박달목서는 제주도와 거문도에 분포하며 우리나라의 남해안 지방은 박달목서의 북쪽 한계선에 해당된다. 야생동식물보호법에 따라 멸종위기야생식물 Ⅱ급으로 지정되어 관리되고 있다. 박달목서는 상록교목으로서 털이 없고 가지는 회색이며 잔가지가 다소 편평하다. 키는 15m까지 자란다. 잎은 마주나고 넓은 타원모양 또는 계란형의 넓...

  • 박명수(朴明洙)박주석(朴周錫)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1918년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에서 법정사 항일 운동에 참여한 항일 운동가. 1918년 법정사 항일 운동은 일제강점기 제주도에서 일어났던 독립운동 중 최초이자 최대의 무장 항일 운동이다. 법정사의 승려들을 중심으로, 신도들과 인근마을 주민 등 700여명의 시위대는 사전 치밀한 준비를 거쳐 1918년 10월 7일 일본인을 제주에서 몰아내고 국권을 회복하겠다는 목적을 내걸고 곤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