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렉토리분류

표제어 > 한글항목명 > 다

  • 다라비(多羅非)따라비-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표선면 가시리에 있는 오름. 따라비오름은 크고 작은 굼부리[분화구]를 여러 개 거느리고 있고, 오름 모양은 원뿔로 되어 있다. 오름 북쪽에는 자그마한 새끼 오름이 있고, 북동쪽에는 못지 오름이, 북서쪽에는 큰사슴이 오름과 족은사슴이 오롬이 있다. 또한, 남동쪽에는 설 오름이 있으며, 남서쪽에는 번널 오름과 병곶 오름이 있다. 오름 전체는 잔디밭과 억새밭으로...

  • 다라비악(多羅非岳)따라비-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표선면 가시리에 있는 오름. 따라비오름은 크고 작은 굼부리[분화구]를 여러 개 거느리고 있고, 오름 모양은 원뿔로 되어 있다. 오름 북쪽에는 자그마한 새끼 오름이 있고, 북동쪽에는 못지 오름이, 북서쪽에는 큰사슴이 오름과 족은사슴이 오롬이 있다. 또한, 남동쪽에는 설 오름이 있으며, 남서쪽에는 번널 오름과 병곶 오름이 있다. 오름 전체는 잔디밭과 억새밭으로...

  • 다리세기놀이한 다리 인 다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서 어린이들이 두 패로 나뉘어 다리를 세며 노는 놀이. 어린아이들이 어느 집의 마루나 평상 등 한 자리에 모여 편을 갈라 노래에 맞춰 손바닥으로 다리를 하나하나 짚으면서 다리세기를 하는 놀이이다. 놀이의 범위는 형제자매, 부모에서부터 동무에 이르기까지 다양하며, 남녀노소 가리지 않고 행해져 왔다. 다리세기놀이·행경놀이·다리인다리 등으로도 불린다. 다리세기...

  • 다문화 가정(多文化家庭)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 거주하고 있는 국제결혼 가정, 또는 그런 사람들이 포함된 가정. 다문화(multi-culture)는 말 그대로 여러 문화라는 뜻으로, 언어·문화·관습·종교·인종·계층·직업 등의 차이에서 비롯되어 발생하는 다양한 문화를 의미한다. 즉, 서로 다른 문화가 부딪치고 영향을 주고받는 가운데 각 문화를 연결시키고 조화롭게 적용하고자 하는 사회적 필요성에 의해 생겨...

  • 다비따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에서 굳은 땅을 일구거나 나무를 캘 때 사용하던 도구. 따비는 척박한 땅을 일구어 농지를 개간할 때 주로 사용하였다. 특히, 자갈과 돌이 많아서 쟁기로는 도저히 갈 수 없는 곳을 일구었던 도구로, 제주에서는 육지에서 주로 사용하던 말굽쇠형 따비는 사용되지 않았다. 자주 쓰는 농기구도 아니고 비싸기도 해서 마을 사람들끼리 ‘계따비’를 조직하여 공동으로 구입...

  • 다시마고사리일엽아재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에서 바위 또는 나무 겉에 붙어서 자라는 양치식물. 일엽아재비는 다시마고사리라고도 한다. 세계적으로 우리나라를 비롯해 일본·대만·중국·태국·말레이시아·인도에 분포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으며 우리나라에서는 제주도에만 분포한다. 땅속줄기는 짧게 기고, 털이 많으며 비늘조각으로 덮인다. 땅속줄기는 짧게 옆으로 자라며 비늘조각이 빽백하게 붙어있고 잎이 다닥다닥 달...

  • 닥종이 인형 전시관(-人形展示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법환동에 위치한 닥종이 인형을 주제로 한 전문 박물관. 닥종이는 닥나무 껍질로 만들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닥종이 인형은 우리 전통 종이를 이용해 정성스럽게 하나하나 붙이고 말리는 과정을 수없이 반복해서 만든다. 또한 종이를 고르고 모양에 따라 직접 염색해 손이 많이 가는 작업이다. 닥종이 인형 박물관은 정성스럽게 만든 작품들을 관람과 체험을 할 수 있...

  • 닥종이 인형 전시관(-人形展示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법환동에 위치한 닥종이 인형을 주제로 한 전문 박물관. 닥종이는 닥나무 껍질로 만들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닥종이 인형은 우리 전통 종이를 이용해 정성스럽게 하나하나 붙이고 말리는 과정을 수없이 반복해서 만든다. 또한 종이를 고르고 모양에 따라 직접 염색해 손이 많이 가는 작업이다. 닥종이 인형 박물관은 정성스럽게 만든 작품들을 관람과 체험을 할 수 있...

  • 닥종이인형박물관닥종이 인형 전시관(-人形展示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법환동에 위치한 닥종이 인형을 주제로 한 전문 박물관. 닥종이는 닥나무 껍질로 만들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닥종이 인형은 우리 전통 종이를 이용해 정성스럽게 하나하나 붙이고 말리는 과정을 수없이 반복해서 만든다. 또한 종이를 고르고 모양에 따라 직접 염색해 손이 많이 가는 작업이다. 닥종이 인형 박물관은 정성스럽게 만든 작품들을 관람과 체험을 할 수 있...

  • 닥종이인형박물관닥종이 인형 전시관(-人形展示館)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법환동에 위치한 닥종이 인형을 주제로 한 전문 박물관. 닥종이는 닥나무 껍질로 만들었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다. 닥종이 인형은 우리 전통 종이를 이용해 정성스럽게 하나하나 붙이고 말리는 과정을 수없이 반복해서 만든다. 또한 종이를 고르고 모양에 따라 직접 염색해 손이 많이 가는 작업이다. 닥종이 인형 박물관은 정성스럽게 만든 작품들을 관람과 체험을 할 수 있...

  • 단군도전문강승태(姜昇泰)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일제 강점기 제주도의 무극대도교 교주로서 조선의 독립을 주장하는 포교 활동을 전개한 종교인이며 항일 운동가. 강승태는 제주도의 무극대도교 교주로 신도들에게 일본 왕과 일본 군대를 비방하며 항일 의식을 고취는 포교 활동을 하다 일제의 탄압으로 신도 350여명과 함께 검거되어 투옥되었다. 강승태는 제주도의 무극대도교 교주로 1936년 1월부터 1937년 12월 사이에 9백여명의 신도를...

  • 단-산(簞山)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에 위치한 오름. 단산은 산방산 서쪽 1㎞에 위치한 응회[tuff] 퇴적층으로 이루어진 오름으로, 침식에 의해 분화구의 일부만 남아 있다. 총 면적은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 비고 113m이다. 거대한 박쥐[바굼지·바구미]가 날개를 편 모습 같고, 또는 대바구니 모양을 연상한다고 하여 ‘단산(簞山)’[굼지 오름]...

  • 단산(簞山)바굼지-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와 대정읍 인성리 경계에 있는 오름. 바굼지오름 동쪽에 산방 오름[산방산]이 있고, 남서쪽에는 금산이 오름이 이어져 있다. 특히 바위 봉우리가 중첩된 북사면은 수직으로 깎아지른 벼랑으로 이루어져 있다. 남동쪽에는 사계리가 자리하고, 북서쪽에는 대정골이 위치한다. 바굼지오름의 총면적은 약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이다...

  • 단산사(壇山寺)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대정읍 인성리에 위치한 한국불교 태고종 제주교구 소속 사찰. 한라산 남서쪽 드넓은 평야지대를 이루고 있는 대정은 대표적인 명승지로 산방산·송악산과 함께 단산을 꼽는다. 단산사는 이 단산이 위치한 서귀포시 대정읍 인성리 16번지에 1941년 11월 20일 위봉사 인성포교소로 창건되었고, 창건주는 원각화(圓覺化) 고씨였다. 1943년 6월 8일 포교규칙 제9조...

  • 단산악(簞山岳)바굼지-오름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와 대정읍 인성리 경계에 있는 오름. 바굼지오름 동쪽에 산방 오름[산방산]이 있고, 남서쪽에는 금산이 오름이 이어져 있다. 특히 바위 봉우리가 중첩된 북사면은 수직으로 깎아지른 벼랑으로 이루어져 있다. 남동쪽에는 사계리가 자리하고, 북서쪽에는 대정골이 위치한다. 바굼지오름의 총면적은 약 339,982㎡이며, 둘레 2,566m, 높이 158m이다...

  • 단산오름 일제동굴진지사계-리 바굼지-오름 일본군 진지 동굴(沙溪里-日本軍陣地洞窟)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안덕면 사계리 바굼지오름[단산] 일대에 일제가 구축한 주(主) 저항진지. 태평양전쟁 말기 패전의 위기에 처한 일본이 제주에서 본토방어를 위한 결7호작전을 준비하기 위해 단산에 구축한 진지로, 총 10여개의 동굴진지가 알려져 있는데, 실제 확인된 것은 9개다. 안덕면 지역은 결7호작전이 개시될 경우 가장 가능성이 높은 미군 예상접근로이기 때문에 주진지대를 형...

  • 단오(端午)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 지역에서 음력 5월 5일에 지내는 명절. 단오는 음력 5월 5일로 우리나라 4대 명절 중의 하나로, 순 우리말로는 ‘수릿날’이라고 한다. 단오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일본·중국 등에서도 지켜지는 명절이다. 단오는 신라 시대부터 지켜져 온 명절로 이 날 집집마다 차례를 올린다. 서귀포 지역에서는 단오날 백가지 풀을 캐어 말려두었다 일 년 동안 약초로 사용한다....

  • 단적비연수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에서 2000년에 촬영된 영화. 「단적비연수」는 제주도 서귀포시 섭지코지·용머리 해안 등에서 촬영되고 2000년 11월 11일 개봉한 영화이다. 강제규가 기획하고, 박제현이 감독을 맡은 영화로, 강제규 감독의 「은행나무침대」 주인공들의 과거의 이야기라는 홍보로 「단적비연수」는 부제 「은행나무침대 2」로 불리기도 하였다. 주인공 및 주요 인물역으로 최진실·김석...

  • 달구 소리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제주특별자치도 서귀